검색하신 “민박”의 유사 검색어가 있습니다. 숙박 호텔 여관 모텔

추천 링크 신청하기
모이자114
모이자114 http://114.moyiza.com/

단어 검색으로 지역별 업체정보를 전화번호뿐만 아니라 위치까지 확인가능한 생활정보 서비스,

정보 및 후기 올려서 추첨권을 얻고 추첨권으로 무료홍보도 가능합니다.

뉴스 전지역 1 - 20 / 550건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 '빙설락원' 신축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 '빙설락원' 신축 2022.01.18|[흑룡강신문]

지난해 9월 26일 대외 운영을 시작한 환인만족자치현 중점 문화관광 프로젝트인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은 '빙설락원'을 신축해 올해 1월 1일부터 영업을 시작했다. 환인현성과 6킬로미터 떨어진 아하조선족향 남변석합달촌에 위치한 강남수진은 휴가양로, 의료양생, 민

북경질병통제쎈터, 북경-천진통근자에 자택근무 권고 2022.01.14|[인터넷료녕신문]

[북경 1월 9일발 신화통신 기자 협극] 9일 북경시질병통제쎈터는 현재 국외의 전염병발병이 엄중하고 국내 천진, 하남, 심수 등지에서 본토병례가 보고되였고 또 천진에서 오미크론 감염자가 발견되여 이미 사회구역에서 적어도 3단계 전파되였다며 북경시 본지방 인원

생태자원 황금밥그릇 챙겨 빙설관광으로 밥먹는다
생태자원 황금밥그릇 챙겨 빙설관광으로 밥먹는다 2021.12.22|[흑룡강신문]

이른 아침, 한적한 눈구덩이를 찾아서 휴대전화 받침대를 설치하고 조명을 밝히고… 47세의 장옥홍 씨는 라이브방송을 시작한다. "눈판을 걷고 얼음낚시를 해보고 싶지 않으세요? '중국 눈의 계곡'으로 어서 오세요…." “이 나이 먹고 류행도 한번 타보네요.” 올 겨울 장

우리나라 최동단에 있는 목단강-가목사 고속철도 개통 운영
우리나라 최동단에 있는 목단강-가목사 고속철도 개통 운영 2021.12.07|[흑룡강신문]

12월 6일, 목단강시에 사는 손건신(孙建新)은 목단강-가목사 D8857편 렬차에 올랐다. 예전과 달리 손건신은 손주에게 줄 완구 자동차와 물컵 하나만 챙겼다. 손건신은 “이제 집에 가면 두 시간 밖에 안 걸리기에 버스처럼 편리해져서 더 가벼운 차림으로 다녀야겠다”라

“이야기가 있는 향촌관광을 통해 향촌진흥을!” 2021.12.01|[흑룡강신문]

“관광객들이 이곳 향촌마을에 와서 무엇을 보고, 무엇을 즐기며, 어떤 것을 가져갈 것인가?” 이는 연변광동조선족민속관광유한회사 총경리이자 길림성향촌관광협회 부회장, 화룡광동촌귀심민박전업합작사 리사장, 연변주녀성기업가협회 부비서장, 연변주청년련합회 위

2021년 중국아름다운레저향촌에 이름을 올린 민락촌
2021년 중국아름다운레저향촌에 이름을 올린 민락촌 2021.11.25|[흑룡강신문]

올해 10월 25일 농업농촌부향촌산업발전사(乡村产业发展司)는 2021년 중국아름다운레저향촌(2021年中国美丽休闲乡村) 명단을 발표했는데 전국적으로 254개 향촌이 이름을 올렸다. 흑룡강성의 8개 촌이 입선됐는데 그가운데 오상시민락조선족향 민락촌도 있다. 올해 흑

연변청송문학예술관 개관,저명한 조선족작곡가들의 작품 전시
연변청송문학예술관 개관,저명한 조선족작곡가들의 작품 전시 2021.11.23|[흑룡강신문]

연변화양그룹유한회사가 주최하고 연변청송문학예술관에서 주관한 연변청송문학예술관 개관의식이 11월 20일 길림성황미술관(연변대학 맞은 켠 대학성 8층)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였다. 연변청송문학예술관은 중국조선족의 문학예술을 전승하고 보호하는 것을 취지로 사

[1주6쌍 계렬보도7]도가 통하면 천리 떨어져 있어도 깊이 사귈 수 있다 2021.11.15|[길림신문]

- 우리 성 ‘1주6쌍(一主六双)’ 고품질 발전전략 실시 (‘2대 라인’편-상) ‘량산(两山)’ 리념을 적극적으로 실천하면서 우리 성은 ‘1주6쌍’ 의 고품질 발전전략을 전면 실시한다. ‘동부관광 대순환선’은 피서와 빙설 2개 ‘비장의 카드’에 초점을 맞추어 빙설 산업과 피서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 관광객 ‘북적’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 관광객 ‘북적’ 2021.11.04|[흑룡강신문]

지난 9월 26일에 대외 운영을 시작한 환인만족자치현 중점 문화관 광 프로젝트인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이 매일 초만원을 이루고 있다. 개장 한달만인 10월말까지 연인수 6.5만명이 강남수진을 찾았으며 영업총수입은 320만원을 찍었다. 휴가양로, 의료양생, 민속체험,

중앙매체가 본 룡강丨중국 최북단 성: 북경 동계올림픽 향해 전력 질주 2021.10.29|[흑룡강신문]

북경 동계올림픽 개막이 100일도 채 남지 않았다. 날씨는 점점 추워졌지만 중국 각지에서는 빙설 스포츠에 대한 불같은 열정이 넘치고 있다. 중국의 가장 북쪽에 있는 흑룡강성의 이런 현상은 특히 뚜렷하다. 얼음과 눈을 포옹 아직 립동 절기가 오지 않았는데 흑룡강

신빈현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 조선족촌간부 조직해 반금 평안촌 견학
신빈현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 조선족촌간부 조직해 반금 평안촌 견학 2021.10.22|[흑룡강신문]

료녕성내 조선족촌의 선진경험을 학습해 신빈현 각 조선족촌의 새 농촌 건설에 도움을 주고저 10월 17일, 신빈만족자치현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는 신빈현 조선족촌간부들을 조직해 반금시 평안진 평안촌을 견학했다. 평안촌은 대료하습지와 린접해있는 조선족집거촌으

흑룡강성 농촌 거주환경 새로운 모습으로 탈바꿈
흑룡강성 농촌 거주환경 새로운 모습으로 탈바꿈 2021.10.21|[흑룡강신문]

남성자촌은 아름다운 자연풍광을 뽐내고 있다. 38킬로미터 향촌 관광 도로가 가목사시 남성자촌(南城子村)를 허저족 민속 관광구와 달륵(达勒)꽃바다를 이어주었다. 남성자촌은 마치 구슬처럼 빛나는 아름다운 자연풍광을 뽐내고 있다. 넓고 깨끗한 가흥촌 문화광장.

글램핑, 中의 새로운 려행 트렌드로 등극 2021.10.19|[흑룡강신문]

최근 중국에서 호텔 부럽지 않은 텐트 속에서 별구경 하며 커피를 즐기는 '캠핑러'들이 늘고 있다. 올해 국경절(10월 1~7일) 기간 동안 북경에서 근무하는 조월(趙玥)는 친구와 함께 감숙(甘肅)성 감남(甘南) 장족(藏族)자치주 감가(甘加)초원 캠핑장에서 련휴를 보냈

또 한갈래 ‘가장 아름다운’ 고속철도 곧 개통!
또 한갈래 ‘가장 아름다운’ 고속철도 곧 개통! 2021.10.18|[흑룡강신문]

17일은 세계 빈곤퇴치의 날이다. 장기이래 철도는 더 많은 지역에서 출행편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또 빈곤퇴치 향촌진흥에 조력해왔다. 우리 함께 ‘가장 아름다운 빈곤퇴치 고속철도’—장길회(张吉怀)고속철도를 살펴보자! 개변된 것은 속도 뿐만이 아니다 80년전 유명한

료양시 광휘조선족촌로인협회 자매무용팀, 신광조선족촌 견학
료양시 광휘조선족촌로인협회 자매무용팀, 신광조선족촌 견학 2021.10.18|[흑룡강신문]

10월 17일, 료양시 태자하구 철서가두 광휘조선족촌로인협회의 자매무용팀은 등탑시 대하남진 신광조선족촌을 견학했다. 자매무용팀은 신광조선족촌을 찾아 민속관, 민박, 랭동찰옥수수가공장, 정미소를 참관하고 황금논벌에서 신명나게 춤을 추면서 풍년을 만끽했다.

‘룡강의 고향사람’, 귀향창업으로 고향 건설 2021.10.15|[흑룡강신문]

최근 몇년 흑룡강성이 상업경영환경을 최적화함에 따라 과거 고향을 떠나 타지에서 성공을 거둔 많은 룡강인들이 고향의 투자유치정책과 애향심에 끌려 고향으로 돌아와 사업을 벌리며 고향에서의 새로운 발전을 꾀하고 있다. ‘꽃’ 피는 민박업 목단강시 서안구 해남조

국경절 련휴기간 환인현 민속체험관광시장 활기 2021.10.12|[흑룡강신문]

올해 국경절 련휴기간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관광시장은 전염병 예방통제로 성외 관광객을 받지 않은 상황에서 성내 관광객만 연인수로 78만 6,100명을 받으며 활기를 띠였다. 관광객 수는 지난해 동기 수치의 60.4%에 달했고, 관광수입은 6억 9,800만원으로 지난해

소수민족 특색 살린 민박으로 농촌 관광 활기
소수민족 특색 살린 민박으로 농촌 관광 활기 2021.10.09|[흑룡강신문]

6일 촬영한 귀주성 용강현 계획향 가이촌의 묘족 마을과 민박집. 국경절 련휴 기간 많은 관광객들이 귀주(贵州)성 용강(榕江)현 계획(计划)향 가이(加宜)촌의 묘족 마을을 찾아 민박에서 이색적인 체험을 하고 자연친화적 삶을 즐겼다. /신화넷

 소수민족 특색 살린 민박으로 농촌 관광 활기
소수민족 특색 살린 민박으로 농촌 관광 활기 2021.10.08|[흑룡강신문]

국경절 련휴 기간 많은 관광객들이 귀주(貴州)성 용강(榕江)현 계획(計劃)향 가의(加宜)촌의 묘족 마을을 찾아 민박에서 이색적인 체험을 하고 자연친화적 삶을 즐겼다. /신화망

국경절 국내 관광객수 연 5억 1500만명! 관광수입 389.61억원!
국경절 국내 관광객수 연 5억 1500만명! 관광수입 389.61억원! 2021.10.08|[흑룡강신문]

문화관광부에 의하면 각지 문화관광부, 통신운영상, 온라인관광서비스상 데터를 종합하여 문화관광부 데터쎈터에서 측정을 진행한 결과 10월 1일부터 7일까지 전국 국내관광 출행자수는 연 5억 1500만명에 달했다고 한다. 비교가능경로에 근거해 동기대비 1.5% 감소했

모이자 소개|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 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